진료시간안내

  • 평일 09:00 - 18:30
  • 토요일 09:00 - 12:30
  • 점심시간 12:30 - 14:00

일요일/공휴일 : 휴진

062-972-7575

커뮤니티


강좌

홈으로_ 커뮤니티_ 강좌

제목

[건강톡톡] "운동량을 늘렸더니 콜라색 소변이 나왔어요"

운동할 때는 자신의 체력에 맞게 운동강도와 양을 조절하는 것이 중요하다. 무리한 운동은 부상을 유발할 수 있어서다. 또, 갑작스러운 고강도 운동은 근육이 괴사되어 세포 안에 있는 근육 성분이 혈액으로 녹아드는 '횡문근융해증'을 유발할 수도 있다.

운동|출처: 게티이미지 뱅크

q. 횡문근융해증이란?횡문근융해증이란, 화학약품, 외상, 과도한 운동 등 다양한 원인에 의한 횡문근의 손상과 손실을 의미하며 이로 인해 근육 내 미오글로빈이 소변으로 배출되어 감지될 때 진단할 수 있습니다. 횡문근융해증이 올 정도의 고강도 운동은 일반적으로 겪기 힘든 경험이지만, 건강상태나 나이에 따라 드물지만은 않습니다. 만약 근육의 피로감, 통증에 동반되어 소변이 붉은빛을 띠거나 소변 색이 짙은 노랑에서 갈색 정도로 진해졌다면 가까운 병원에서 진료를 받아 보는 것이 좋습니다.- 하이닥 비뇨의학과 상담의사 정재현 원장 (스탠탑비뇨의학과의원)q. 횡문근융해증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어느 정도 운동해야 할까요?‘어느 정도의 운동에 의해서 횡문근융해증이 생기는가’는 개인마다 그 역치가 다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수분섭취 부족으로 인해 더 영향을 받게 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무리한 운동은 삼가야 하고 본인의 몸이 감당할 수 있는 정도의 운동량을 잘 설정해서 운동해야 합니다. 아울러, 운동할 때는 항상 수분이 부족하지 않도록 충분한 수분 섭취를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이닥 내과 상담의사 이방훈 원장 (삼성훈내과의원)q. 횡문근융해증, 신장에 무리를 줄 수도 있나요?심한 운동 등으로 근육효소들이 과도하게 파괴될 경우, 소변으로 많은 양이 배출될 수 있고 일부는 신장의 혈관들을 막아서 급성 신부전을 유발할 수도 있습니다.- 하이닥 신장내과 상담의사 손태용 원장 (손태용내과의원)q. 횡문근융해증이 나은 후, 다시 운동해도 되나요?원칙은 충분히 휴식하여 근 손상이 회복된 다음에 운동을 시작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회복을 위해서는 대개 2~3주 이상 시간이 소요됩니다. 완전 정상으로 돌아온 후에 운동을 가볍게 시작하는 것이 안전합니다.- 하이닥 내과 상담의사 이정찬 원장 (서울조인트내과의원)운동강도를 생각보다 더 낮은 저강도에서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가장 무난한 걷기운동부터 시작해보고, 달리기를 1~2분 정도 추가하면서 조금씩 운동량을 늘리는 것이 좋습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담당 의사 선생님과 운동강도에 대해서 상의해보는 것입니다.- 하이닥 운동상담 신승렬 (운동전문가)* 이 기사는 하이닥 전문가의 답변을 재구성했습니다.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정재현 원장 (스탠탑비뇨의학과의원 비뇨의학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이방훈 원장 (삼성훈내과의원 내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손태용 원장 (손태용내과의원 신장내과 전문의), 하이닥 상담의사 이정찬 원장 (서울조인트내과의원 류마티스내과 전문의), 하이닥 운동상담 신승렬 (운동전문가)

     
이전사진보기
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병원시설
다음사진보기